창밖은 햇살 가득한 황금빛 날씨, 나의 여유로운 하루

오늘은 정말로 황금 같은 날씨였다. 창문 밖으로 햇살이 쏟아져 오며 나의 방에 황금빛을 내뿜어 주었다. 이런 아름다운 날이 굉장히 오랜만이다보니, 나는 그냥 여유롭게 오늘을 보내기로 마음 먹었다.

일어나자마자 나는 창 밖으로 나갔다. 일어나서부터 모든 것이 환하고 햇살 가득한 날이라서, 나의 기분도 상쾌하고 행복했다. 몸도 가벼워지는 기분에 나는 산책하기로 결심했다. 나는 공원으로 향했는데, 공원은 이렇게 황금빛 날씨에 더욱 빛이 나는 것 같았다. 나무들의 실루엣이 긴 그늘을 만들어내고, 꽃들은 더욱이 라일락, 벚꽃 등 화려함을 난무하고 있었다. 공원을 거닐며 나는 황금빛 햇살과 싱그러운 풀밭, 향기로운 꽃들을 즐겼다.

산책을 마치고 집에 돌아와서는, 나는 하루의 나머지를 집에서 즐기기로 했다. 밖으로 나갈 필요가 없으니 정말로 여유로웠다. 나는 창가에 앉아서 책을 읽기 시작했다. 책의 내용이나 이야기는 아무런 상관이 없었다. 오늘은 그저 아무 생각 없이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기로 했으니 말이다. 그래도 창밖으로 쏟아지는 황금빛 햇살이 나의 책을 비추고 있었기 때문에, 나는 내가 읽는 책에 마음을 더욱이 집중할 수 있었다.

오후가 되니 점심을 만들어 먹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오늘은 여유롭게 집에서 요리를 해먹기로 했다. 재료들을 준비하고 부엌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은 나를 정말로 행복하게 해주었다. 재료들은 신선하고 향기로워서 요리하는 재미가 배가 되었다. 맛은 또 얼마나 좋을지 상상만으로도 기분 좋았다.

저녁 시간이 다가오자, 나는 창밖의 황금빛 일몰을 구경하기로 결심했다. 창문 앞에 서서 태양이 서쪽 하늘에 녹아 내리는 모습을 지켜보았다. 태양이 녹아내리는 과정은 이렇게 황금빛으로 진행된다는 사실을 오늘 처음 알게 된 것 같았다. 그동안 날씨가 흐려서 정확히는 알지 못했었는데, 오늘은 정말로 황금빛이었다. 그 빛을 수놓은 구름들도 참 아름다웠다.

이렇게 예쁜 일몰을 구경한 뒤, 나는 오늘 일기를 쓰기 위해 다시 방으로 들어왔다. 이번에는 이렇게 햇살 가득한 황금빛 날씨에 대해 길게 글을 써 보았다. 오늘은 말 그대로 황금빛인 하루였다. 창밖으로 비춰지는 햇살을 보며 산책을 하고, 책을 읽으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맛있는 요리도 해 먹으며, 일몰을 구경하는 등 나에게는 정말로 행복이 가득한 하루였다. 이런 날들이 더 많이 찾아와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며, 소중한 경험을 오늘 일기에 남겼다.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