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운이 남는 특별한 하루

오늘은 정말 특별하고 여운이 남는 하루였다. 일어나서부터 이미 예감이 좋았는데, 아침 일찍 깨어나 병원에 가야 했기 때문이다. 간단한 검사를 받은 후, 의사 선생님이 주신 결과는 모두 정상이라는 것이었다. 이 소식을 듣고 마음이 가장 크게 먹먹했다. 몇 달 전부터 건강에 대해 걱정이 많았는데, 이제 그 걱정을 덜 수 있게 되어서 정말 감사했다.

병원에서 나오는 길, 밖으로 나온 순간 나에게 따뜻한 햇살이 비치고 있었다. 날씨 또한 정말 좋았기 때문에 그냥 집에 바로 돌아갈 수도 있었지만, 오늘이 너무나도 특별한 날이기 때문에 시간을 내어 나만의 소중한 시간을 보내기로 결심했다. 그래서 도시의 한 공원으로 향하였다.

공원에 도착하자마자 나는 심호흡을 하며 주변을 둘러보았다. 나무와 꽃들로 가득 차 있었고, 초록색 잔디밭은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주었다. 박물관도 있는 공원에서 예술과 역사에 대한 감탄을 표하며 시간을 보낼 수도 있었지만, 오늘은 조용하게 나만의 세상에 빠져들기로 했다.

공원에는 작은 호수가 있어서 호수 근처에 앉아 바람을 쐬면서 책을 읽게 되었다. 읽고 있던 책은 인생에 대한 강연을 담은 것이었는데, 그 글들은 내 마음을 끌어당기고 위로해 주었다. 인생은 어쩌면 급박하고 지루한 시간들로 가득 차 있지만, 그 안에서도 우리는 행복을 찾을 수 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달았다.

하루가 긴가 봐도 모를 정도로 시간은 가는 줄 모르게 빨리 흘렀다. 하지만 그동안 무언가를 해봤다는 것에 만족스러웠다. 이제 공원을 떠나는 길, 저녁 식사를 하러 가기 전에 카페에 들어갔다. 원래 커피를 좋아하지 않았지만, 오늘은 시간을 느리게 흐르게 하고 싶었기 때문에 따뜻한 아메리카노 한 잔을 시켰다.

카페 안에서는 조용하고 아늑한 분위기가 퍼져 있었고, 커피 향기가 향긋하게 느껴져 기분이 좋아졌다. 커피를 마시면서 나는 앞으로의 계획과 꿈에 대해 고민하였다. 오늘 아침에 들은 병원 소식 덕분에 건강이 가장 소중하다는 것을 또 한 번 깨달았기 때문에, 앞으로는 삶을 더욱 즐기고 행복하게 보내기 위해 노력해야겠다는 다짐을 해보았다.

이렇게 즐거운 하루를 마무리하고 집으로 돌아온 나는 하루 동안 참 많은 것을 느꼈다는 사실에 감사하게 되었다. 건강을 되찾은 나 자신을 축하하면서, 삶의 여유와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하루를 보낸 것에 소감을 느끼며 기도를 올렸다. 이런 날들이 많이 이어지기를 바랄뿐더러, 아무리 힘든 일들이 있더라도 나는 이런 소중한 순간들을 계속해서 만들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